​​


고객미팅은 그럭저럭 생각보다 좋다. 오더도 받고, 프로젝트가 추가로 진행되고 몇 가지 요청도 있다. 하지만 전시회는 그럭저럭이다.

동남아시아는 1997, 2008년의 금융위기 때에도 풍선이 터지는 발화지점이다. 환율이 조금씩 오르고 갈수록 제조사에서 사용자까지의 value chain이 짧아지고 있다. 유통이란 파이프라인의 어려움이 심하다. 동시에 cloud와 같은 기반기술은 이를 가속화한다. 기술과 세대의 변화가 빠르다기보다는 이해하고도 쫒아가는데 시간을 낭비하는 것이 아쉬운 출장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해외영업 (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생의 시대  (2) 2017.09.19
困而不學  (0) 2017.09.09
집으로가자  (0) 2017.09.07
아침부터 왜 뛰어  (0) 2017.08.30
Vision Plus Mission, Target, Strategy & Tactics  (0) 2017.08.23
Sales Yourself  (0) 2017.08.12

WRITTEN BY
Khori(高麗)
하루하루 삶을 살아가는 주변인 삶을 위한 총, 명, 강..그리고 不誠無物 본질의 가치와 변화의 기술적 혁신을 파악해보자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